SES 바다, “슈, 잔소리했다가 멀어졌다” 밝힌 후, 슈에게 응원의 메시지 전달

가수 바다가 그룹 S.E.S. 시절 함께 활동했던 슈를 향한 따뜻한 메시지를 공개하며 복귀를 응원했습니다.

2023-09-20-13-14-06

그룹 S.E.S.의 멤버였던 가수 바다가 슈와의 관계에 대한 현재의 감정과 함께 슈를 위한 따뜻한 메시지를 인스타그램을 통해 전달했습니다.

19일, 바다는 인스타그램에 그룹 활동 당시 찍은 사진을 게시하며 S.E.S.의 대표곡 ‘편지’의 일부 가사를 함께 공유했습니다. ‘편지’는 우정의 소중함을 기리는 노래로, 그 가사를 통해 그들의 깊은 우정을 엿볼 수 있습니다.

2023-09-20-13-04-19

포스트에는 유진, 슈와 함께한 순간을 기록한 사진과 함께 “수영아 언니가 부족해서 미안해”, “항상 널 기다릴게”, “forever S.E.S.”라는 해시태그가 동반되며 슈에 대한 그녀의 아련한 추억과 따뜻한 마음이 담겨져 있습니다.

최근 바다가 참여한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에서는 S.E.S.의 완전체 활동에 대한 기대와 슈와의 관계에 대해 언급하는 시간이 있었습니다.

그녀는 “나 혼자 그런 얘기를 하다 보니 슈와 조금 멀어진 감이 있는데 아닌 건 또 아니니까 언니로서 이야기해주고 싶은 게 있었다”라며 진솔한 마음을 표현했습니다.

2023-09-20-13-03-57

슈가 도박 관련 사건을 겪은 후 복귀할 때 당시 입은 탱크톱 의상에 대해 바다는 “슈가 사람들의 비판에 노출될까 봐 걱정”했는데, 슈가 “언니는 입잖아”라고 하였고, 바다는 “슈가 걱정되서 한말인데 슈는 잔소리라고 느꼈을거다”며 그런 자신의 행동이 슈와의 관계를 멀게 했다고 느꼈다고 밝혔습니다.

바다는 슈에게 “네 주변에 정말 너를 위한 사람들이 있는지를 봐야 한다, 듣기 좋은 소리만 해주는 사람들의 얘기만 듣고 끝인 것이 아니다”라며 조언을 했다고도 했습니다.

이 라이브 방송은 바다와 슈 사이의 우정과 그들의 현재 상황에 대해서 팬들에게 전해는 소중한 시간이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