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시 임영웅 500억 제안에도 의리를 선택

2023-09-19-23-53-56

한 대형 연예기획사가 임영웅에게 거액의 계약금을 제시했음에도, 그가 의리를 지키며 소속사 물고기뮤직을 선택한 것으로 전해졌다.

유튜버 이진호는 지난 18일 유튜브 채널을 통해 임영웅이 물고기뮤직과 재계약한 배경에 대해 언급하며, 이러한 결정 뒤에는 의리가 작용했다고 전했다.

2023-09-19-23-53-50

한 대형 연예기획사의 거액 제안

이진호는 최근 한 저작권자와의 만남에서 임영웅의 상황을 들었다고 밝혔다. 한 대형 연예기획사가 임영웅에게 거액인 500억 원 이상의 계약금을 제시했지만, 임영웅은 이를 거절하고 현재의 소속사인 물고기뮤직을 선택했다.

기획사 관련자는 “아무리 생각해도 500억 원 정도 부르면 마음이 흔들렸을 텐데 끝까지 가는 게 신기하다. 소속사 대표와 임영웅 사이에 끈끈한 뭔가가 있는 것 같고, 임영웅 본인도 부족한 부분을 소속사에서 케어해준다는 믿음이 강한 것 같다”라며 임영웅의 결정을 칭찬했다.

소속사와의 끈끈한 유대감

임영웅은 TV조선의 다양한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인지도를 높였고, 단기적으로 다른 매니지먼트와 계약을 맺었지만, 결국 초기의 소속사인 물고기뮤직으로 돌아왔다. CJ ENM, 하이브 등 다른 대형 연예기획사와의 계약설이 있었으나, 임영웅은 신정훈 대표와의 깊은 관계로 물고기뮤직에 잔류하기로 결정했다.

2023-09-19-23-53-45

이러한 결정은 임영웅이 그의 경력을 시작한 곳에 대한 강한 신뢰와 유대감, 그리고 소속사와의 끈끈한 관계 때문으로 보인다.

유튜버 이진호와 저작권자의 대화를 들여다보면, 임영웅은 단순히 금전적인 이익보다도 그가 소속된 팀과의 관계를 더 중요시하는 것으로 보인다. 임영웅의 이러한 선택은 그의 진정성과 유대감을 강조하면서, 그가 진정으로 중요하게 생각하는 가치가 무엇인지 알려주고 있다.